0

큰 엉덩이는 더 이상 컴플렉스가 아니라 오히려 프라이드다. 그만큼 큰 엉덩이는 건강한 섹시한 여성미의 상징이 되었다.

킴 카다시안은 엉덩이 하나로 말 그대로 인터넷을 폭파시켰고, 또 엉덩이 하나로 무명에서 일약 인스타그램의 스타가 된 젠 셀터같은 이도 있다. 큰 엉덩이를 섹슈얼하게 선호하는 성향을 나타내는 단어 ‘pygophilia‘가 생길 정도다.

ADVERTISEMENT

ADVERTISEMENT

반면 당사자들에게는 주위로부터 선망(?)의 시선을 받으면서도 평균 이상의 사이즈 때문에 겪어야 할 웃픈 에피소드들도 많다. 그중 대표적인 것 9가지를 소개한다.

01 친구들이 툭하면 엉덩이를 때린다.

b1

02 얼떨결에 물건을 쳐 쓰러뜨린다.

b2

03 팬츠를 입으면 허리에 빈 공간이 생긴다.

b3

ADVERTISEMENT

ADVERTISEMENT

04 사람들이 시도때도 없이 트워킹을 시킨다.

b4

05 좋아하는 팬츠를 찢어 먹는다.

b5

06 조금만 움직여줘도 춤이 된다.

bb

ADVERTISEMENT

ADVERTISEMENT

07 진짜 의자에 끼인 적이 있다.

b8

08 남자들이 엉덩이를 가지고 놀려 한다.

b9

09 베개 대용으로 쓰인다.

b10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

Related Story

ADVERTISEMENT

ADVERTISEMENT

More from Entertain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