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남자가 아내의 임신을 축하하는 법

0

사이먼 샤프라스라는 독일의 포토그래퍼는 아내의 임신을 특별한 방법으로 축하했다. 만삭인 아내의 벗은 가슴과 배를 배경으로 이용해 콜라쥬같은 사진 작품들을 만든 것.

사진 작업은 아내의 가슴과 배에 페이스트를 발라 배경을 만드는 것으로 시작했다. 이 과정에서 11월 출산 예정인 아기는 여러 차례 엄마의 배를 차서 페이스트에 금이 가는 바람에 몇번이고 덫칠을 해야 했다고.

ADVERTISEMENT

ADVERTISEMENT

I-tried-to-announce-the-pregnancy-of-my-wife-with-some-special-pictures6__880

I-tried-to-announce-the-pregnancy-of-my-wife-with-some-special-pictures15__880

ADVERTISEMENT

ADVERTISEMENT

이 배경 위에 다양한 미니어쳐 소품들과 오려낸 사진들을 올려 완성하고 이를 사진으로 찍어 포토샵 처리했다.

I-tried-to-announce-the-pregnancy-of-my-wife-with-some-special-pictures9__880
작품은 태어날 그들의 아들 이름인 테오도르를 테마로 등산, 스키 골프 등 테오도르가 앞으로 즐기게 될 다양한 액티비티를 담았다. 감상해보자.

이메일 주소를 발행하지 않을 것입니다. 필수 항목은 *(으)로 표시합니다

Related Story

ADVERTISEMENT

ADVERTISEMENT

More from Art & Cultu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