0

많은 연인들이 데이트를 할 때 저녁을 먹으며 와인을 마시고 후식으로 커피를 마시기도 한다. 그런데 알콜과 커피의 조합은 상당히 위험할 수 있다고 한다.

브라운 대학의 ‘알콜 중독 연구 센터 (Center for Alcohol & Addiction Study)의 부소장인 로버트 스위프트 박사에 의하면 술을 마시게 되면 기분을 좋게 해주는 신경전달물질인 도파민의 레벨이 높아지는데 이 도파민은 AMP라는 화학 물질을 활성화 시킨다고 한다.

AMP는 뇌의 활동을 자극하는데 그로 인해 취하면 말이 많아지고 에너지가 넘치게 되는 것이다. 한편 몸의 다른 부분에서는 특수 효소를 분비하여 AMP의 과도한 활동을 방지해 준다.

ADVERTISEMENT

ADVERTISEMENT

반면 알콜에는 위와 같은 흥분 효과만이 아니라 수면 효과도 있는데 술을 마시면 졸리고 정신이 멍해지는 이유가 바로 그 때문이다.

정상적인 상황에서는 이 두 효과가 균형을 이루며 과음을 방지해 주는데 여기에 커피를 마시게 되면 문제가 발생한다는 것. 카페인에 의해 AMP의 활동을 제어하는 특수 효소가 무력화 되면서 AMP의 활동이 폭주, 폭음을 유발하고 판단력을 흐리게 해 음주 운전 같은 위험한 행동을 초래한다.

ADVERTISEMENT

ADVERTISEMENT

또한 알콜과 카페인에 의해 과도하게 활성화 된 뇌 때문에 잠을 제대로 못자는 것은 당연한 이치. 이 현상은 카페인이 완전히 분해되는데 소요되는 시간인 6시간에 걸쳐 나타난다고 한다.

따라서 술을 마실 때는 커피를 피하는 것이 좋다. 꼭 커피를 마시고 싶다면 디카페인으로 하면 된다.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항목은 *(으)로 표시합니다

Related Story

ADVERTISEMENT

ADVERTISEMENT

More from Beauty & Healt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