0

대표적인 셀러브리티 앵꼬 부부인 데이비드와 빅토리아 베컴 부부. 거의 20년이 되어 가도록 모범적인 결혼 생활을 유지할 수 있는 비결은 무엇일까?

지난 29일 출연한 BBC 라디오 4의 ‘데저트 아일랜드 디스크 쇼’에서 베컴은 “주차장에 앉아 키스하고 함께 시간을 보냈”던 연애 시절을 회상하며 추억에 젔었다. 그가 얘기하는 오랜 기간 모범적인 결혼 생활을 유지한 비결은 뭘까?

우리는 끈끈한 가족인 것 같습니다. 우리는 강한 부모님 밑에서 올바른 가치를 가지고 자라왔죠.

ADVERTISEMENT

ADVERTISEMENT

그는 이어 “실수했을 때도 있었다”며, “우리 모두 결혼이라는 것이 힘들 때도 있다는 것을 알고 있다. 하지만 이 순간들을 헤쳐나가는 것이 중요하다. 우리가 힘든 시간을 맞을 때면 우리만큼 서로에 대해 잘 아는 사람은 없었다.”고 말했다.

‘베컴 부부’라는 브랜드 때문에 억지로 함께하는 것이 아니냐는 루머에 대해서는 강하게 반박했다고 한다.

우리는 서로를 사랑하기 때문에 함께하는 것이죠. 우리는 4명의 멋진 아이들이 있고, 당연히 힘든 일은 있지만, 이것은 관계의 일부이며 결혼의 한 면일 뿐입니다. 자녀를 키우는 것의 일부이며, 함께 책임을 가지는 것의 일부분일 뿐이다.

ADVERTISEMENT

ADVERTISEMENT

만남과 헤어짐이 가벼운 셀러브리티 세계에서 모범적인 결혼 생활을 지켜온 데이비드-빅토리아 베컴는 최근 결혼 서약을 새롭게 했다고 한다.

전보다 훨씬 사적인 분위기에서 했죠. 6명 정도가 지켜보는 가운데 집에서 했습니다.

이 잉꼬 부부의 결혼 생활 시즌 2를 기대해 보자.

이메일 주소를 발행하지 않을 것입니다. 필수 항목은 *(으)로 표시합니다

Related Story

ADVERTISEMENT

ADVERTISEMENT

More from Entertain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