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t Issue

1640억 로또에 당첨되자마자 돈을 나눠줄 50명 명단을 만든 부부

0

새해 첫날 유로밀리언 로또에 당첨돼 1억 1500만 파운드(약 1640억원)를 손에 쥔 북아일랜드의 50대 부부의 훈훈한 마음 씀씀이가 화제다.

영국 BBC 방송에 의하면 북아일랜드 카운티 다운의 모이라에 사는 프랜시스(52)와 패트릭 코놀리(54) 부부는 지난 4일 수도 벨파스트 외곽의 한 호텔에서 기자회견을 열어 가족과 친구, 자선단체들에 로또 당첨금을 나눠주기로 했다고 발표했다고 한다.

Photo Credit: BBC

ADVERTISEMENT

ADVERTISEMENT

이 부부의 받게 되는 당첨금 액수는 영국에서 네 번째 많은 금액인데, 로또 당첨을 확인한 순간 그들의 머리에는 50여명의 이름이 떠올랐다고.

많은 당첨금으로 우리 부부의 삶뿐만 아니라 우리가 알고 사랑하는 이들의 삶에 선한 영향을 미치고 싶었어요. 그들의 얼굴에 번질 즐거움을 보는 일이 내게 즐거움이 되겠죠.

Photo Credit: BBC

ADVERTISEMENT

ADVERTISEMENT

자원봉사자들을 위한 온라인 잡지에서 일하다 퇴직한 프랜시스는 돈을 어디에 쓸 계획이냐고 묻는 취재진들에게 상담 치료에 관한 박사 학위를 따고 싶다고 말했다.

은퇴한 순간부터 난 허리띠를 졸라맬 필요가 있었어요. 하지만 이제는 그러지 않고 뭔가를 할 수도 있게 됐죠.

BBC는 이 소식을 전하며 이처럼 거액의 당첨금을 따낸 사람이 신원을 공개한 것도 이례적인데 50명이나 되는 이들에게 나눠주겠다고 공언한 것은 더욱더 놀라운 일이라고 감탄했다.

갑자기 생긴 큰돈을 감당하지 못하는 사람들도 많다. 많은 로또 당첨자들이 무절제한 씀씀이로 종내에 홈리스로 전락한 사례도 많이 있지만 이 부부만큼은 돈을 가치있게 쓸 것이라는 기대를 갖게 한다.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

Related Story

More from Hot Issu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