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람 피운 남자친구에게 이 여성이 복수하는 방법

0

영국 노섬벌랜드주 애싱턴에 거주하는 24세의 여성 조지아 잭슨은 그녀의 남자 친구 조슈 매독이 바람을 피운 것을 발견했다.

그것도 한두번이 아니었고 특히 한번은 그녀가 임신 중일 때여서 그녀는 그의 마음을 되돌리는 대신 그를 차버리기로 결심한다.

Facebook / Georgia Jackson

물론 아무 일도 없었던 것처럼 물러나는 것은 그녀의 스타일은 아니었다. 매독이 가장 아끼는 물건인 260 파운드(약 30만원) 상당의 X박스 원 게임기와 44 파운드 (약 6만원) 상당의 게임용 터틀 비치 헤드폰을 달랑 3 파운드(약 4,500원)에 팔아버린 것.

신품 터틀 비치 헤드폰과 4개의 게임이 포함된 X박스를 팝니다. 내 남자친구가 지 페니스를 다른 여자 안에 넣었다는 걸 알았거든요. 그래서 그놈이 제일 아끼는 이것들을 팔아버릴려구요. 가격은 3 파운드. 그냥 공짜로 줄 수도 있지만 그놈 차 타이어를 찢느라고 망가진 내 칼을 새로 사야해서요.

더 선과의 인터뷰에서 그녀는 배신한 남자친구에게 망신을 주고 싶었으며 실제로 복수를 한 후 마음이 훨씬 편해졌다고 고백했다.

예전에도 항상 남자친구가 내게 상처를 주면 저놈의 X박스를 부숴버리겠다고 생각하고 있었거든요. 그런데 생각해 보니 부수는 것보다 팔아버리는 것이 그놈을 더 열받게 할 것 같더라구요.

여자가 한을 품으면 오뉴월에도 서리가 내린다는 옛말, 영국에서도 통하나 보다.

이메일 주소를 발행하지 않을 것입니다. 필수 항목은 *(으)로 표시합니다

Related Story

ADVERTISEMENT

ADVERTISEMENT

More from Hot Issu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