입양되는 걸 알고 미소를 짓는 강아지

0

입양이 된 것을 알아차리고 수줍게 미소를 짓는 강아지의 영상이 화제다.

텍사스의 보몬트 동물보호센터에서 보호 중이던 강아지는 센터 직원이 “너 입양됐어!”라고 알려주자 마치 말을 알아들은 것처럼 미소를 짓고 윙크까지 한다.

ADVERTISEMENT

ADVERTISEMENT

좋아서 깡총깡총 뛰며 짖어댈만도 한데 이 어린 강아지가 보여주는 마치 인생의 풍파를 다 겪은듯한 절제된 반응은 그가 그동안 겪었던 아픔을 말해주는 것 같아 마음이 짠하다.

이 영상은 지난 2월 26일 레이첼 바론이라는 여성이 페이스북에 올린 것으로 수없이 공유되며 전세계 애견인들의 마음을 따뜻하게 하고 있다.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

Related Story

ADVERTISEMENT

ADVERTISEMENT

More from Hot Issu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