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닷물에 빠뜨린 스마트폰을 가져다준 천사 돌고래

0

바닷물에 빠뜨린 스마트폰을 가져다준 천사 돌고래에게 전세계 네티즌들의 찬사가 쏟아지고 있다.

ADVERTISEMENT

ADVERTISEMENT

노르웨이의 리사 오프달은 보트를 타고 낚시를 즐기다가 스마트폰을 바닷물에 빠뜨리는 사고를 당한다. 호주머니에 넣어둔 스마트폰이 흘러 나왔던 것.

낙담에 빠진 그녀에게 잠시 후 보고도 믿겨지지 않는 일이 일어난다. 바다 깊이 하얀 돌고래(정확히는 벨루가) 한마리가 수면으로 떠올랐는데 이 돌고래 입에 빠뜨린 스마트폰이 물려 있었던 것.

감격한 그녀가 돌고래를 쓰다듬으며 고마움을 표시하자 돌고래는 미소를 짓듯이 잠시 호응하다 다시 바다 속으로 돌아간다.

이 장면은 그녀의 지인의 스마트폰에 고스란히 녹화되었고 인스타그램에 공개되면서  돌고래는 하루 아침에 월드 스타가 되었다.

ADVERTISEMENT

ADVERTISEMENT

영특하면서도 사람을 좋아하는 돌고래가 물에 빠진 스마트폰을 건져다준 일은 사실 이번이 처음은 아니다.

올해 초 카리브해에서도 바닷물에 빠진 모델의 스마트폰을 건져준 돌고래가 화제가 된 적이 있었다.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

Related Story

ADVERTISEMENT

ADVERTISEMENT

More from Love & Se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