심장을 녹이는 상상 초월 여우 웃음소리

0

행복한 표정으로 웃음을 터뜨리는(?) 여우 영상이 큰 화제를 모으고 있다.

ADVERTISEMENT

ADVERTISEMENT

미케일라 레인스가 설립한 미국의 여우 보호 단체 ‘세이브 에이 폭스’ 유튜브 채널에 공개된 이 영상을 보면 노란색 여우 두 마리가 마치 강아지들처럼 바닥에 몸을 비비고 배를 보이며 애교를 부린다.

레인스가 얼굴과 배를 쓰다듬어주자 여우들은 ‘하하하’ 하며 마치 사람 웃음소리 같은 특이한 소리를 낸다. 더 쓰다듬어달라며 보채기도 한다.

뒤이어 도착한 검은색 여우도 당연하다는 듯이 벌러덩 누우며 레인스를 바라본다. 그녀가 배를 쓰다듬어주자 행복한 얼굴로 꼬리를 흔든다.

ADVERTISEMENT

ADVERTISEMENT

이 단체는 지난 2017년부터 모피 동물 사육장에서 구조된 여우들, 일반 가정에서 키우다가 유기한 여우들 150여 마리를 돌봐왔다. 이런 여우들은 폐쇄된 시설에서 태어난 뒤 사람의 손을 타, 야생에서는 생존할 수 없기 때문.

영상에 등장하는 여우들은 피네간, 딕시, 픽시. 이들을 포함해 세이브 에이 폭스가 보호하는 여우들을 후원하고 싶다면 동 단체의 웹사이트를 방문해 보자.

0

LOVE& SPECIAL

바이럴 영상을 통해 보는 연애라는 이름의 전쟁

  • [연애라는 이름의 전쟁] 연인들의 사회적 거리 지키기 ❤❤❤
  • [연애라는 이름의 전쟁] 스마트폰만 보는 남친 응징법
  • [연애라는 이름의 전쟁] 술 퍼먹고 새벽에 들어온 남친
  • [연애라는 이름의 전쟁] 좋아하면서도 선을 넘지 못하는 남녀

더보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

Related Story

More from Hot Issu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