0

마이크로소프트(MS) 창업자 빌 게이츠(65)와 그의 아내 멀린다(56)의 갑작스러운 이혼 발표를 두고 중국 네티즌 사이에서 파경의 원인이 미모의 중국 여성 떄문이라는 루머가 확산하고 있다.

ADVERTISEMENT

ADVERTISEMENT

루머의 주인공은 항공사 승무원 출신이자 통역사로 활동하는 셸리 왕(36). 현재 그녀는 “근거 없는 소문”이라고 직접 반박하고 있다.

앞서 빌 게이츠는 지난 3일(현지 시각) 트위터에 자신과 아내 명의의 입장문을 올리고, “많은 생각과 노력 끝에 우리의 결혼 생활을 끝내기로 결정했다”고 밝혔지만 구체적인 이혼 사유를 공개하지 않았다.

게이츠 부부가 현지 법원에 제출한 이혼 신청서에는 “부부 관계가 돌이킬 수 없을 정도로 망가졌다”고만 기재되어 있을 뿐이다.

ADVERTISEMENT

ADVERTISEMENT

게이츠 부부의 이혼은 특히 중국에서 뜨거운 관심을 받았다. 중국 소셜미디어인 웨이보에서는 5일까지 ‘빌 게이츠 이혼’이라는 해시태그(#)로 8억 3000만 번의 조회수와 6만 6000건의 토론 게시물이 검색됐다고 한다.

중국 네티즌들은 이혼의 원인에 대해서도 다양한 가능성을 제시했고, 이 과정에서 셸리 왕과의 불륜설이 거론됐다.

게이츠 부부의 파경이 부부 중 어느 한쪽이 중국인 통역사 셸리 왕과 부적절한 관계였기 때문이라는 것. 하지만 불륜설의 직접적인 근거는 제시되지 않았다.

셸리 왕은 미국에서 전문 통역·번역가로 활동하고 있다. 미국 시애틀의 빌앤멀린다게이츠 재단을 비롯해 예일대·하버드대 경영대학원에서도 통역사로 일하고 있다.

ADVERTISEMENT

ADVERTISEMENT

빌앤멀린다게이츠 재단에서는 2015년 9월부터 통역사로 근무한 바 있는데 중국어와 스페인어, 프랑스어, 독일어, 일본어를 구사할 수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통역사로 활동하기 전에는 미국 항공사 델타항공에서 승무원으로 일한 경력도 있다고 한다.

루머가 가라앉지 않자 셸리 왕은 5일 자신의 웨이보 계정에서 루머에 대한 입장을 밝혔다.

그는 “소문이 저절로 사라질 줄 알았는데, 이렇게 미친 듯이 확산할 줄 몰랐다”며 “얼마나 많은 책을 읽을 수 있는 시간인데, 왜 내가 근거 없는 소문에 시간을 낭비하겠느냐”고 항변했다.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

Related Story

ADVERTISEMENT

ADVERTISEMENT

More from Hot Issue